"속지 말자 화장발"...'가세연' 강용석에 민낯 외모 비하당한 프리지아

인사이트Facebook '강용석'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를 운영하는 강용석 변호사가 유튜버 프리지아(본명 송지아) 외모를 언급했다.


지난 23일 강 변호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 장의 사진을 올리며 "속지 말자 화장발, 다시 보자 조명발, 대세 프리지아의 민낯"이라고 적었다.


사진에는 프리지아가 한 뷰티 프로그램에서 화장을 하지 않은 얼굴로 피부를 케어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인사이트강용석 변호사 / 뉴시스 


인사이트Facebook '강용석'


김세의 가세연 대표는 해당 게시물에 '전 어쨌든 중국을 좋아한다'라는 송지아 과거 발언을 캡처해 댓글로 달았다. 송지아의 친중 발언을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또 김 대표는 댓글에 "그냥 중국인이네요"라고 적기도 했다.


해당 게시물에 누리꾼들은 "사실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마케팅이 만들어 낸 괴물", "여자는 뭔 죄?", "친중국이면 싫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 누리꾼은 "그냥 정치 쪽만 파시는 게 어떠실지 굳이 이런 거까지 건드릴 필요가 있을까요?"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한편 앞서 '짝퉁' 논란에 휩싸인 프리지아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며 가품 착용 의혹을 인정했다.


이어 가품이 공개된 콘텐츠를 모두 삭제했다고 밝히며 "저로 인해 피해를 본 브랜드에도 사과하겠다"고 약속했다.


인사이트YouTube 'free지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