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최태준 결혼식서 결별 5년 만에 '하객'으로 다시 만난 지코X설현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나소희 기자 = 배우 박신혜와 최태준이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가수 지코와 설현이 하객으로 참석했다.


지난 22일 박신혜와 최태준의 결혼식은 서울 한 교회에서 진행됐다.


이날 결혼식 주례는 박신혜가 다니는 교회의 목사님이 맡았으며 축가는 가수 이홍기, 크리쉬, 엑소 디오, 이적이 했다.


두 배우의 결혼식은 프로야구 선수 황재균, 전 체조선수 손연재, 배우 이민호, 남궁민, 이서진, 류준열, 이선빈, 김명민 등이 오면서 시상식을 방불케 할 만큼 화려한 하객 라인업을 선보였다.


인사이트Instagram 'actorctj'


특히 이목을 사로잡은 건 하객으로 참석한 지코와 AOA 설현이었다. 


최태준의 11년지기 절친인 지코는 결혼식에 참석했다. 그는 박신혜와 최태준을 위해 직접 쓴 편지를 낭독하기도 했다.


AOA 설현도 박신혜와 최태준의 결혼식에 하객으로 왔다. 


2013년 SBS 드라마 '못난이 주의보'로 최태준과 친분을 쌓은 설현은 오랫동안 친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과거 연인이었던 두 사람이 결혼식에서 만난 것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전 연인을 만난 난처한 상황에 크게 반응을 했다.


지난 2016년 지코와 설현은 5개월 째 연애 중이라는 사실을 밝혀 가요계 공식 커플이 됐다.


연예 매체를 통해 두 사람의 데이트 장면이 보도될 정도로 큰 화제를 모았으나 지코와 설현은 교제를 인정한 지 3개월 만에 헤어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