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앤디, 깜짝 결혼 발표..."평생 함께 하고 싶은 사람 생겼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그룹 신화의 앤디가 직접 결혼 소식을 발표했다.


19일 앤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로 결혼 소식을 밝혔다.


앤디는 "나에게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한 사람이 생겼다. 내가 힘든 순간에 나를 웃게 해주고 나를 많이 아껴주는 사람"이라며 "이제는 혼자보다는 같이 하는 삶을 살아보려고 한다"고 알렸다.


이어 "부디 새로운 출발을 축복해주시고 따뜻한 시선으로 함께 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앤디는 이로써 신화 에릭, 전진에 이어 세번째 '품절남'이 됐다.


같은 날 앤디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다수의 매체를 통해 앤디가 9살 연하 아나운서와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라고 밝혔다.


일각에 따르면 앤디는 같은 업계에서 일하면서 자연스럽게 사랑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앤디는 1998년 신화의 막내로 데뷔했다. 앤디는 가수 활동을 활발히 하면서도 '논스톱4', '프라하의 연인' 등에 출연해 연기에도 재능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