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에 마음 고백하며 으른 키스 퍼부은 '꽃피면 달' 유승호 (영상)

인사이트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꽃 피면 달 생각하고' 남영(유승호 분)이 강로서(혜리 분)에 대한 마음을 고백하고 입맞춤을 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9회에서는 진솔한 마음을 털어놓게 된 남영과 강로서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남영은 밀주계 입성을 택하고 이별을 선언한 로서 때문에 가슴 아파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윽고 밀주업자 심헌(문유강 분)의 의심스러운 행적을 쫓던 그는 왈짜들에게 붙잡혀 끌려갈 위기에 놓였고, 자신을 구하기 위해 술 수레를 내던진 로서와 재회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끌어갔다.


방송 말미에는 남영과 강로서의 달달한 입맞춤 장면도 그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남영은 비탈길 아래로 달아나던 로서를 붙잡고 "낭자 미안하오. 다 내 잘못이오"라며 애절한 진심을 전했다.


로서가 "가시오. 뒷방도령은 가야할 곳이 있지 않냐. 눈앞의 꽃길, 비단길이 있지 않소"라며 눈물 흘리자, 남영은 "소용없다. 꽃길, 비단길, 내 마음 흔들 수 없다"고 고백했다. 이어 남영은 "열을 세고, 또 열을 세도 난 낭자"라고 말한 뒤, 로서에게 다가가 입을 맞췄다.


서로를 따뜻하게 감싸 안으며 뜨거운 키스를 나눈 이들을 본 시청자들은 "으른 키스다", "그림체 조합 너무 사랑스럽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이렇듯 유승호는 극 중 액션과 로맨스를 넘나들며 다채로운 매력을 발휘, 빈틈없는 온도차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끌어당겼다.


한편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매주 월, 화요일 오수 9시 30분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네이버 TV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