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지옥' 안예원 "최종 커플 된 김준식과 좋은 오빠, 동생 사이로 남기로" (영상)

인사이트YouTube '앙 예원'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솔로지옥'에 출연한 안예원이 최종 커플이 된 김준식과 좋은 오빠, 동생 사이로 남았다고 전했다.


지난 17일 안예원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앙 예원'에 '솔로지옥'을 둘러싸고 자신에게 궁금증을 표하는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영상을 게재했다.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시지를 통해 '솔로지옥'에 캐스팅됐다는 안예원은 평소 자신이 좋아하던 수영과 게임 등 여러 가지 즐길 거리가 많다는 점이 흥미로워 출연을 결심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예원은 '솔로지옥'에서 선한 미소와 발랄한 성격 등으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이런 매력을 알아본 김준식과 최종 커플이 돼 함께 '지옥도'를 떠났다.


인사이트YouTube '앙 예원'


인사이트넷플릭스 '솔로지옥'


방송이 공개된 지 한 달이 지난 지금 안예원은 현재 김준식과의 관계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전했다.


안예원은 "촬영이 끝나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왔다. 그러다 보니 밀려있던 일이 많았다. 그걸 처리하다 보니 둘 다 되게 바빴다"며 거리가 가깝지 않아 만나기가 힘들었다고 토로했다.


이어 "최대한 시간을 맞춰서 몇 번 밥을 먹긴 했는데 좋은 오빠, 동생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김준식과 연인이 아닌 친구로 남기로 했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앙 예원'


또 안예원은 많은 남자 출연자들 중 김준식을 고른 이유도 밝혔다. 그는 "저에게 9일이면 짧은 시간이다. 그러다 보니 외향적으로 끌리는 사람을 고를 수밖에 없었고, 외모적으로 끌리는 준식이 오빠를 골랐다"고 전했다.


이날 영상에는 삼각관계를 이룰 뻔도 했던 댄서 차현승이 등장해 함께 '솔로지옥' 리뷰를 하는 시간도 가졌다. 차현승은 "매력 있는 친구라고 느꼈는데 나한텐 관심이 없을 수도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안예원에게 대시하지 않은 이유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솔로지옥'은 커플이 되어야만 나갈 수 있는 외딴 섬 '지옥도'에서 펼쳐지는 솔로 12인의 솔직하고 화끈한 데이팅 리얼리티쇼로, 공개되자마자 전 세계 팬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YouTube '앙 예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