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 장비 없어 '원격수업' 어려움 겪는 가난한 학생들 위해 'IT기기' 지원

인사이트SBS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이지아가 새해를 맞아 훈훈한 소식을 전해왔다.


최근 이지아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저소득층 아동에게 'IT 기기'를 지원했다.


지난해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교육격차 및 디지털 불평등을 겪는 취약계층에게 한차례 IT 기기를 지원하며 실질적 도움에 대해 관심을 보여왔던 그가 올해에도 도울 방안을 모색하며 온정의 손길을 내밀었다.


이지아는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 싶었던 나의 작은 마음이 지난해 여러 친구들이 공부하는 데 소중하게 쓰였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올해에도 자라나는 아이들을 위해 어떤 일들을 할 수 있을까 생각하던 중에 다시 한번 마음을 전하게 됐다"라며 다시 기부한 이유를 밝혔다.



그는 이어 "앞으로도 많은 분들께 받은 사랑을 다방면으로 보답하고 싶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이지아는 SBS '펜트하우스' 시리즈 종영 후 잠깐의 휴식기를 갖고 있다.


현재 그는 차기작을 고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펜트하우스' 시리즈에서 심수련, 나애교란 1인 2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이지아가 올해엔 어떤 캐릭터로 돌아올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