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디어엠' 측, 주인공 박혜수 '학폭 논란'에 2022년에도 편성 보류

인사이트KBS '디어엠'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박혜수가 나오는 '디어엠'이 2022년에도 편성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는 전망이 나왔다.


지난 11일 스타뉴스는 "KBS 드라마 '디어엠'의  2022년 편성이 보류됐다"고 밝혔다. KBS 측 관계자는 매체를 통해 "올 상반기에는 편성이 어려워 보인다. 경찰 조사 결과가 나와야 논의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입장을 전했다.


'디어엠'은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와 세계관을 공유하는 작품으로 서연대학교를 발칵 뒤집어 놓은 고백 글의 주인공 'M'을 찾으며 핑크빛 추리를 펼치는 무보정 노필터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작품에는 박혜수, 재현, 노정의, 배현성, 우다비, 이진혁 등이 캐스팅 됐다. 


작품은 당초 지난해 2월 26일 첫 방송 예정이었지만, 주연 배우 박혜수가 학폭 의혹에 휩싸이며 편성이 무기한으로 연기됐다.


인사이트스튜디오산타클로스


박혜수 측은 학교 폭력 의혹을 강력하게 부인했지만, 여러 누리꾼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박혜수에게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박혜수 측은 법적 대응 예고와 함께 지난해 3월 고소장을 접수했다.


여전히 박혜수의 학교 폭력 의혹과 관련한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 KBS는 '디어엠'의 예정된 방송을 전면 취소하고 편성을 연기했다.


아직 박혜수를 둘러싼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오지 않은 시점에서 '디어엠' 편성은 무기한으로 연기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KBS 측 또 다른 관계자는 다수의 매체를 통해 2022년 상반기에도 '디어엠' 방송이 어려울 것이라는 입장에 대해 "확인 중"이라며 말을 아끼고 있다.


한편 박혜수는 지난해 4월 영화 '너와 나'를 촬영하며 활동을 재개한 바 있다.


인사이트KBS '디어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