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14 14℃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9 9℃ 청주
  • 9 9℃ 대전
  • 15 15℃ 전주
  • 17 17℃ 광주
  • 16 16℃ 대구
  • 19 19℃ 부산
  • 19 19℃ 제주

'15초 섹시댄스'로 팔로워수 폭발해 연수입 '209억' 벌어들인 18살 틱톡커

짧은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 스타의 어마어마한 연수입이 공개됐다.

인사이트딕시 디아멜리오/ Instagram 'dixiedamelio' / pagesix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짧은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 스타의 어마어마한 연수입이 공개됐다.


팔로워 1억 3300만 명을 거느린 '틱톡 1위 스타' 찰리 디아멜리오가 지난해 무려 1750만 달러(한화 약 209억 원)를 벌어들였다.


현재 찰리 디아멜리오(Charli D'Amelio)의 나이는 18살로 10대의 나이에 돈방석에 앉게 됐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찰리 디아멜리오의 언니 딕시 디아멜리오(Dixie D'Amelio) 역시 틱톡 스타 2위로 동생의 뒤를 이었다는 사실이다.


찰리 디아멜리오 / TikTok 'charlidamelio'


딕시가 지난해 벌어들인 돈은 1천만 달러(한화 약 119억 원)으로 자매가 합치면 한해 수익으로만 '328억'이 넘는 돈을 끌어모았다.


지난 13일(현지 시간)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은 18살 틱톡 스타 찰리 디아멜리오가 미국 대기업 CEO를 능가하는 수익을 벌어들였다고 보도했다.


실제로 2020년 기준 스타벅스 CEO 케빈 존슨은 1470만 달러를 벌어들였는데, 이는 찰리의 1750만 달러에 한참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또 맥도날드 CEO 크리스 켐친스키가 벌어들인 1080만 달러와 비교했을 때도 상대가 되지 않는 수준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현재 찰리 다이멜리오는 1억 3300만 명이라는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광고로도 엄청난 수익을 얻고 있지만 자체 의류 브랜드 사업으로도 막대한 수익을 얻고 있다.


내로라하는 글로벌 최고 경영자들 보다 더 돈을 잘버는 18살 틱톡 스타의 소식에 많은 누리꾼들은 부러움을 금치 못했다.


한편 찰리 디아멜리오는 지난 2019년부터 틱톡에 짧은 댄스 영상을 올리며 큰 인기를 끌었다.


꾸준히 팔로워를 늘린 찰리 디아멜리오는 언니 딕시와 함께 인기 틱톡커로 다방면에서 활약하며 돈을 쓸어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