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우파'로 뜬 댄서 리정에게 '전남친'이 연락해서 한 말

인사이트웹 예능 '할명수'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댄서 리정이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로 인기를 얻고 전 남자친구에게 연락이 온 적 있다고 밝힌다.


14일 공개되는 웹 예능 '할명수'에서는 박명수가 평소 팬이었던 리정과 얘기를 나눈다.


이날 리정의 사진을 찍어주던 박명수는 "연애는 했나? 잘 되고 (전 애인에게) 연락이 안 왔나"라고 묻는다.


리정이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대세가 된 후 혹시 전 남자친구에게 연락을 받은 적 있는지 궁금했던 것이다.


인사이트웹 예능 '할명수'


우선 리정은 연애 경험이 있다고 밝힌다.


그러면서 리정은 "그분이 '잘 돼서 보기 좋다'라고 연락이 왔기에 '나도 내가 잘 돼서 너무 좋다'라고 말했다"라고 전해 눈길을 끈다.


박명수는 이날 리정에게 "자신감의 원천이 뭐냐"라고 묻기도 한다.


인사이트웹 예능 '할명수'


이에 리정은 "강단이 좋다. 무언가를 두려워하지 않는 게 저의 가장 큰 재능"이라고 어필한다.


또 사진 촬영을 하면서 코어 힘을 바탕으로 고난도 포즈를 보여주던 리정은 "한 번도 무너지지 않은 제 밸런스 봤나, 저 댄서다"라고 의기양양한 반응을 보여 웃음을 유발한다.


'영 보스' 리정과 그의 '찐 팬' 박명수의 컬래버레이션은 오늘(14일) 오후 5시 30분에 공개되는 '할명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웹 예능 '할명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