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vs전현무vs김성주"...3파전으로 예상되는 'MBC 연예대상' 유력 후보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누가 대상의 영예를 안을지 궁금한 '2021 MBC 방송연예대상'이 이틀 튀 막을 올린다.


오는 29일 한 해 동안 MBC를 빛낸 예능 스타들이 한 자리에 모일 '2021 MBC 방송연예대상'이 열린다.


이번 시상식은 MBC가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선사한 빅 웃음, 빅 감동을 되짚는 축제의 장이 될 전망이다. 전현무, 김세정, 이상이가 3MC로 나선다.


'2021 MBC 방송연예대상'이 개최되기에 앞서 초미의 관심사는 대상의 주인공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올해도 MBC는 '놀면 뭐하니?', '나 혼자 산다', '전지적 참견 시점' 등 기존 예능 프로그램들이 굳건히 자리를 지키며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특히 유재석이 이끄는 '놀면 뭐하니?'는 신드롬급 인기를 얻은 MSG 워너비를 배출했고, 이들은 최근 개최된 'MMA2021'(멜론뮤직어워드2021)에서 프로젝트 뮤직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또 '놀면 뭐하니?'는 정준하, 하하, 신봉선, 미주와 함께 패밀리십을 구축해 '놀면 뭐하니?+'를 선보이고 있다. 패밀리십을 구축한 콘셉트는 일부 누리꾼에게 부정적인 시선을 받기도 했지만, 올 한해 MBC 예능에서 높은 화제성을 얻었다. 때문에 프로그램 중심에 서 있는 유재석이 대상 후보 중 한 명으로 손꼽히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복면가왕'


유재석과 함께 '선을 넘는 녀석들: 마스터X'와 '전지적 참견 시점', '나 혼자 산다' 등에 출연하고 있는 전현무 또한 유력한 대상 후보 중 한 명으로 꼽힌다.


김성주는 지난 6년이 넘는 시간 동안 '복면가왕' 메인 MC로 활약하고 있다. 이에 일각에서는 "유재석-전현무-김성주 3파전 예상된다", "그래도 유재석이 가장 유리하다" 등의 반응으로 영예의 대상 후보를 점치고 있다.


올 한 해 물오른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진 예능인들 중 과연 누가 대상을 품에 안게 될까. '2021 MBC 방송연예대상'은 오는 29일 오후 8시 40분 시작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