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 "2NE1 해체 사실 기사로 통보받았다" (영상)

인사이트Twitter 'APEntertainment'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가수 씨엘이 2NE1 해체 사실을 기사를 통해 알았다고 뒤늦게 고백했다.


"마음이 찢어지는 것 같았다"며 당시 상황에 대해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16일(현지 시간) AP Entertainment는 씨엘과의 인터뷰를 전했다.


씨엘은 인터뷰에서 2NE1 해체 사실과 관련해 사전에 소속사 등으로부터 의논은커녕 어떠한 언질도 받지 못했다고 했다.


인사이트Facebook '2NE1'


"민지가 미디어를 통해 그룹 해체 사실을 알았다고 했는데 당신은 어떠냐"는 질문에 씨엘은 "나 또한 그랬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씨엘은 "추수감사절 저녁 식사 때였는데 (해체 사실을 확인하는 전화로) 핸드폰이 터지는 줄 알았다"고 말했다.


그녀는 "마음이 찢어지는 듯했다"며 속상했던 마음을 털어놨다.


인사이트YG엔터테인먼트


매체는 질문에 답하는 씨엘이 당시를 떠올리면서 상당히 감정이 복받치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했다.


그러나 곧 씨엘은 "난 내 인생에 대해 훨씬 많은 자유, 결정권을 가지고 있다"며 "그래서 지금이 훨씬 더 흥미진진하다"는 긍정적인 태도를 보였다.


한편 2NE1은 7년간 걸그룹으로서 최고 인기를 누리다가 2016년 해체돼 팬들에게 충격을 안긴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