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헤중' 송혜교, 자기 도와준 장기용에 뜨거운 '키스' 답례 (영상)

인사이트SBS '지금, 페어지는 중입니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하영은(송혜교 분)과 윤재국(장기용 분)이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지금, 페어지는 중입니다'에서는 하영은이 윤재국의 도움을 받아 파리 라파예르 백화점에 자신의 브랜드 '소노'를 진출시키게 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수완(신동욱 분) 약혼녀였던 신유정(윤정희 분)이 힐즈 백화점과 하영은의 브랜드 소노의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


하영은은 신유정의 복수로 인해 힐즈백화점 계약 해지를 통보받고 고민에 빠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지금, 페어지는 중입니다'


하영은은 고민 끝에 윤재국에게 "남친 찬스 좀 쓰자"라며 파리 기업 DPHP의 MD이자 윤재국의 오랜 친구인 세드릭과의 만남을 제안했다.


하영은은 저지 쇼 영상을 보여주며 상대를 설득했고, 결국 파리 라파에르 백화점에 두 달간 팝업 스토어를 열 기회를 얻게 됐다.


하영은은 신유정을 찾아가 "신유정 씨가 잘못 알고 계신 게 있다. 소노가 국내브랜드의 한계라고 했지만 힐즈의 한계 같다"라고 일침하며 "우리 소노는 힐즈에 입점하지 않겠다. 힐즈가 아니라 내가 까는 거다"라고 말했다.


신유정과 헤어지고 윤재국을 만나러 온 하영은의 얼굴에는 미소가 환한 미소가 비춰져 있었다. 그리고 그는 윤재국을 보자마자 뜨거운 입맞춤을 나눴다.


이어 그는 "고마워서"라며 브랜드 입점 시키는데 윤재국의 도움이 컸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윤재국은 "내 덕이 아니라도 하영은씨 옷이 잘했다"라고 하영은을 안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지금, 페어지는 중입니다'


네이버 TV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