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예능 출연 배우들에 쓴소리 "보는 사람은 노잼, 자기만 즐거워" (영상)

인사이트YouTube '구라철'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방송인 김구라가 배우들의 예능 출연에 대해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구라철'에는 '연말 폭격기 김구라의 재림(배우, PD 귀 열어라)'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김구라는 허를 찌르는 입담을 과시하며 배우들의 예능 진출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김구라는 "우리가 배우분들을 최근 예능에서 많이 모신다. 많은 분들이 제2의 '윤식당', '삼시세끼' 등을 꿈 꾸면서 오는데 배우들의 이름값에 비해 프로그램이 잘 안 될 때가 많다"라며 "제가 배우분들께 한 마디를 하겠다"고 운을 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구라철'


그러면서 "처음에 예능쪽에서 그들에게 뭘 하고 싶은지 묻는데, 이때 배우들이 착각 아닌 착각을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배우들은 자기가 하고 싶은 것을 하면 시청자들이 좋아할 것이라고 생각해 (그런류의 예능들을 한다)"라고 말했다.


또 그는 대부분의 배우들이 개그맨 김병만처럼 힘든 촬영을 선호하는 이들은 없다고 말했다.


김구라는 "(배우들은) '식당 같은 것 하고 싶어요', '친한 사람들과 여행 가고 싶어요'라고 한다. 본인들은 즐겁겠지만 (비슷한) 프로가 이미 너무 많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구라철'


배우들이 출연하는 예능은 다 비슷한 느낌이라는 김구라는 "힐링을 표방하더라도 웃음 포인트가 있어야 하는데 그게 없으니 기대치에 미치지 못하는 경우가 왕왕 있다"며 최근 배우들이 나오는 예능 프로그램 동향에 대해 말했다.


다만 김구라는 배우들의 예능 출연 자체가 나쁜 것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그는 "코미디언들만 모인 예능 프로그램이 더 재미있다는 것이 결코 아니다. 예능을 하실 생각이 있다면 제작진의 생각을 물어보시는 게 좋다. 정 안 맞으면 안 하면 된다"라고 조언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구라철'


YouTube '구라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