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일, '쇼미10' 최종 우승..."2위 신스·3위 비오·4위 쿤타" (영상)

인사이트Mnet '쇼 미 더 머니 10'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속사포 랩으로 사랑 받은 조광일이 '쇼 미 더 머니 10' 최종 우승자가 됐다.


지난 3일 방송된 Mnet '쇼 미 더 머니 10'에서는 대망의 파이널 무대가 성황리에 펼쳐졌다.


파이널에 오른 조광일, 신스, 비오, 쿤타는 마지막까지 치열한 경쟁을 펼치며 승부를 예측할 수 없게 만들었다.


이날 경연에서는 현장 평가단 투표 40%, 생방송 문자 투표 60%를 합산해 최고 공연비를 획득한 래퍼가 우승자로 선정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쇼 미 더 머니 10'


1라운드는 래퍼 단독 무대로 꾸려졌고, 현장 투표단 결과 신스가 1위를 찍었다. 그 뒤로 조광일, 쿤타, 비오가 이름을 올렸다.


MC 김진표는 "단 8표 차이가 나는 래퍼가 있다"라고 전해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2라운드에서는 래퍼와 프로듀서의 합동 무대가 그려졌고 드디어 최종 순위가 공개됐다.


먼저 베일을 벗은 4위는 쿤타였다. 그는 "원래 우승은 제 그림에 있지도 않았다. 근데 여기까지 올라올 수 있어서 감사하다"라며 절친이자 프로듀서인 염따와 인사를 나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쇼 미 더 머니 10'


3위는 싱잉랩이 매력적인 비오였다. 그는 "그레이 형, 민호 형 다들 고맙다. 가족, 친구들도 모두 감사하다. 좋은 추억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1, 2위 발표만 남은 가운데 프로듀서 코드 쿤스트는 울컥하고 말았다. '쇼 미 더 머니' 역사상 처음으로 1, 2위 모두를 배출한 프로듀서가 된 만큼 감격스러웠던 것이다.


최종 결과 조광일이 신스를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조광일은 "이런 과분한 걸 받아도 되나 그런 생각이 든다. 항상 옆에서 도와주시고 든든하게 지켜주신 개코 형, 코쿤 형 감사하다"라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진짜 너무 감사하다"라며 고개를 숙이며 응원해준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네이버 TV 'Show Me The Money 10'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