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트 어플'로 만나 외로움 달래는 남녀 그린 '연애 빠진 로맨스' 실시간 후기

인사이트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멜로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가 관객들에게 극찬을 받고 있다.


24일 배우 전종서, 손석구 주연의 '연애 빠진 로맨스'가 전국 극장에 일제히 개봉했다.


'연애 빠진 로맨스'에서 일도 연애도 마음대로 되지 않는 스물아홉 자영(전종서 분)은 전 남자친구와의 이별 후 연애 은퇴를 선언했지만 참을 수 없는 외로움에 못 이겨 최후의 보루인 데이팅 애플리케이션으로 상대를 검색한다.


일도 연애도 호구 잡히기 일쑤인 우리(손석구 분)는 뒤통수 제대로 맞은 연애의 아픔도 잠시 편집장으로부터 19금 칼럼을 떠맡게 되고 데이팅 애플리케이션에 반강제로 가입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


그렇게 설 명절 아침 자영과 우리는 이름, 이유, 마음을 다 감추고 만나게 된다.


하나도 기대하지 않았지만 1일 차부터 두 사람은 서로에게 급속도로 빠져들게 되고 연애인 듯 아닌 듯 미묘한 관계 속에 이야기가 전개된다.


영화를 본 관람객은 "영화 재밌어서 시간 가는지도 모르게 보고 왔다", "중간중간 웃으면서 너무 재밌게 봤다"라며 '연애 빠진 로맨스'의 유쾌함에 감격했다.


전종서에게 푹 빠진 사람도 많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네이버 영화


이들은 "손석구 보러 갔다가 전종서한테 '입덕' 하고 왔다", "전종서 얼굴에 감탄하며 봤다", "이래서 전종서, 전종서 하는구나"라고 열광했다.


또 몇몇은 "남자 배우 귀엽다"라며 손석구의 사랑스러운 모습에 반했다.


다른 누리꾼은 "배우분들 하나도 빠짐없이 연기 잘해서 감탄하며 봤다", "손석구, 전종서 케미스트리 좋다"라며 연기력과 두 사람의 호흡에 대해 칭찬했다.


영화의 수위에 대해 "19금 같은 15금"이라고 언급한 사람도 있었다.


인사이트네이버 영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