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이 도핑 의혹 제기한 유튜버 언급하며 '짜증 폭발'해 한 말 (영상)

인사이트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가수 김종국이 해외 유튜버가 제기했던 약물 의혹에 입을 열며 도핑 교육까지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연예계 대표 절친 '용띠클럽' 차태현과 김종국이 출연했다.


이날 김종국은 "나 도핑 교육 받고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여기에 탁재훈은 "맞다. 누가 너 약 X먹었다고 하더라"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앞서 캐나다 출신 헬스 유튜버 그렉 듀셋은 김종국이 약물을 이용해 몸을 키웠다고 주장한 바 있다.


김종국의 남성 호르몬 수치가 단순히 운동만으로 얻을 수 없는 수치라는 것이다.


이에 김종국은 실제 도핑 검사에 임하는 과정을 유튜브 영상으로 업로드하며 악플러와 루머 유포자를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그러자 그렉 듀셋은 김종국에게 사과하더니 의혹을 제기한 영상도 삭제했다.


인사이트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이와 관련해 김종국은 "생전 처음으로 도핑 검사를 받았다. 일단 교육을 받았고, 다음주에 검사를 한다"고 설명했다.


김종국은 "일단 혈액 검사는 다 했다. 걔는 나 생긴 거 보고 그런다. 내가 46살인데 이런 몸이 말이 안 된다고 하더라"며 황당함을 드러냈다.


이와 관련해 차태현은 김종국의 남성호르몬 수치에 대해 "계속 잘 나오는 거는 너무 안 해서 그런 거야"라고 19금 돌직구를 날리기도 했다.


네이버 TV '신발 벗고 돌싱포맨'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