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김앤장'과 함께 악플러+루머 유포자 고소 선언

인사이트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김종국이 악플러와 악성 루머 유포자들을 모두 고소하기로 했다.


그는 명실공히 업계 최고의 로펌인 김앤장과 손을 잡아 '참교육'을 행할 준비를 모두 마쳤다.


18일 오후 6시께 유튜브 채널 '김종국 GYM JONG KOOK'에는 '주먹보다 법(法)이 우선이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인사이트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영상에서 김종국은 해외 유튜버의 근거 없는 약물 의혹 제기 후 달리는 본질 흐리기성 악플, 루머 확대 재생산 등 각종 악성 댓글을 작성하고 루머를 유포하는 이들을 더이상 용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오랫동안 참아왔던 반복적인 악성 댓글에 결국 법적 대응을 선언했다.


김종국은 "이제 내가 말하거나 한 행동으로 인해 돌아오는 게 있다는 걸 알아야 하는 시기인 것 같다"라며 "가만두면 거기에서 또 계속해서 문제가 파생되더라"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이어 "돈을 위한 건 아니니까 선처(합의) 같은 것들보다는 그분들이 책임을 질 수 있는 결과로 이어졌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김종국은 법적 대응을 위해 김앤장 박민철 변호사와 힘을 합치기로 했다.


김앤장은 명실공히 대한민국 법조계 최고의 로펌이다. 지는 싸움은 하지 않는 곳으로 유명하며, 언제나 이기기 때문에 최고의 로펌이라고 평가받는 곳이다.


누리꾼들은 악플+루머 유포자들이 결국 어떤 비참한 최후를 맞이하게 될지 눈에 훤하다며 김종국을 응원했다. 


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