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8시간 이상 앉아 있는 회사원들에게 지금 당장 필요한 것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하루 종일 회사 사무실에서 모니터만 보며 생활하는 직장인 김모(28) 씨. 야근이 있는 날이면 10시간 넘게 앉아있기 일쑤다.


최근 재택근무와 사무실 근무를 병행한다는 김씨는 "의자에 앉아 있는 시간이 팬데믹 이전보다 3시간 이상은 늘어난 것 같다”며 "그래서인지 앉아 있을 때는 물론이고 서있을 때도 허리 뻐근함과 어깨, 목 통증으로 일상생활이 불편할 정도"라고 털어놨다. 


김씨뿐만 아니라 사무실에서 앉아있는 시간이 긴 대다수의 사무직 종사자들은 연령을 불문하고 근골격계 뭉침, 뻐근함, 통증으로 일상생활에 불편을 겪는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국민건강통계에 따르면 하루에 남성은 평균 8시간, 여성은 평균 7.8시간가량 앉아서 생활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루 3분의 1시간을 앉아서 보내는 셈이다.


이처럼 좌식 생활은 척추나 골반, 관절에 부담을 가중하고 비만 등 대사 증후군을 유발할 수 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 규칙적이고 꾸준한 운동, 필라테스, 스트레칭 등을 자주 해주는 것이 좋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사무직 군 종사자들은 대부분 업무에 쫓겨 스트레칭은 물론 규칙적인 운동을 챙기기가 그리 쉽지 않다.


그래서인지 최근 직장인들의 관절 건강을 돕는 영양제 오스테오 바이 플렉스 '트리플 스트렝스'가 입소문을 타고 인기를 끌고 있다.


실제 아이허브에는 해당 제품에 대한 긍정 후기가 넘쳐난다. 약 1380여 개의 후기가 있으며, 평균 평점은 4.7점으로 높은 편이다. 


인사이트아이허브


미국 1위 관절 건강 브랜드이자 약사 추천 1위 브랜드인 오스테오 바이 플렉스 제품은 관절의 편안함을 증진해 일상 활동의 다양한 움직임에 문제가 없도록 돕는다.


오스테오 바이 플렉스 '트리플 스트렝스'에는 관절 연골 유지에 도움을 주는 글루코사민이 함유돼 있다. 그뿐만 아니라 보스웰리아 성분, 콜라겐, 히알루론산이 배합됐다.


해당 브랜드에서는 이 영양제가 관절 강화, 유연성, 운동성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주변에 관절 건강이 걱정되는 가족과 지인이 있다면, 아이허브에서 긍정 후기가 폭발 중인 영양제 오스테오 바이 플랙스 '트리플 스트렝스'를 깜짝 선물해 보는 것도 좋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