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에서 '김구 안경' 쓰고 민낯으로 산책 중인 한국 탑 여배우의 정체

인사이트신민아 인스타그램 스토리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tvN '갯마을 차차차'로 전성기를 맞은 배우 신민아가 친근한 매력을 드러냈다.


지난 24일 신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강'이라는 말과 함께 짤막한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신민아는 마스크를 쓰고 동그란 안경을 쓴 채 등장한다.


편안한 옷을 입고 여유롭게 한강을 산책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인사이트신민아 인스타그램 스토리


화장기 없는 민낯이 청초하면서도 수수한 매력을 극대화해준다.


러블리한 매력이 돋보이는 영상 속 신민아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친근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누리꾼들은 "김구 안경을 써도 예쁘네", "분위기까지 미인이다", "와, 한강 가면 신민아 볼 수 있나요", "쌩얼인 거 같은데 너무 예뻐" 등 다양한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신민아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현실주의적인 치과 의사 윤혜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인사이트신민아 인스타그램 스토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