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X주지훈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 '지리산', 오늘(23일) 첫방 (영상)

인사이트tvN '지리산'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배우 전지현, 주지훈과 김은희 작가가 손잡은 드라마 '지리산'이 오늘(23일) 베일을 벗는다.


23일 첫 방송하는 tvN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첫 방송을 앞두고 '지리산'은 1화 선공개 영상을 올리며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해당 영상은 서이강이 몸을 가누기도 힘든 폭우 속 산을 헤매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지리산'


어딘가로 급하게 향하는 듯한 서이강은 힘겹게 절벽을 올랐고 결국 빗물에 미끄러지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키웠다.


또한 이날 '지리산'은 위급 조난사건이 발생한 듯 레인저들 사이에 긴장감이 감도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곧 비가 쏟아질 것 같은 짙은 먹구름 속 가파른 계단을 위태롭게 내려가는 서이강과 강현조의 모습은 보는 이들마저 숨을 죽일 수밖에 없다.


더불어 비에 젖은 채 조난자 색출 작업에 매진하고 있는 강현조의 어두운 얼굴이 수색에 대한 걱정을 더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지리산'


여기에 앞도 분간키 어려운 폭우 속에서 서이강이 쥔 하늘색 가방에 관심이 모인다.


'지리산'은 첫 회부터 매 순간 생명을 살리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국립공원 레인저들의 험난한 일상을 예고한다.


누군가에게는 일생 한 번의 일이 일상처럼 반복되는 레인저의 삶을 보여줄 스토리에 기대가 높아지는 '지리산은' 이날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tvN '지리산'


네이버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