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심 딱 한끼 '중국집 음식' 먹었다가 하루만에 '5kg' 찐 이천수 아내 (영상)

인사이트MBC every1 '브래드PT&GYM캐리'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전 축구선수 아내 심하은이 한 끼 식사로 5kg이 증가하자 충격받았다.


지난 22일 MBC every1 '브래드PT&GYM캐리'에서는 이천수, 심하은 부부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심하은은 이른 아침부터 아이들 육아로 정신없이 보내다 점심으로 중국집 음식을 시켰다.


짬뽕, 짜장면, 새우 등 2인분이라고 하기에는 굉장히 푸짐한 양의 음식이 도착했고, 심하은은 '면치기'까지 하며 폭풍 먹방을 펼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every1 '브래드PT&GYM캐리'


이천수는 "젊었을 때에 비해 늘어났다"라고 말했고, 심하은은 "뼈가 늘었다"라고 반박하더니 이내 "신발을 235mm 신었는데 250mm도 꽉 낀다"라고 고백했다.


모델 출신인 심하은은 과거 174cm, 49kg 몸매를 자랑했으나, 세 아이를 키우면서 오는 육아 스트레스를 음식으로 풀면서 체중이 늘어났다.


이후 심하은은 체중계에 올라갔다가 경악하고 말았다. 전날 65.7kg였던 몸무게가 70.7kg으로 늘어났기 때문이다. 


인사이트MBC every1 '브래드PT&GYM캐리'


심하은은 "면이 불었나 보다. 오늘 점심만 먹었는데. 스트레스다"라며 당황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브래드PT&GYM캐리'는 건강, 살 때문에 고충을 겪고 있는 주인공들의 일상 루틴을 관찰하고, 운동 정기구독 신청을 통한 개인 맞춤형 건강PT로 그들의 삶 속 행복의 의미를 찾아주는 생활 속 운동 관찰 예능 리얼리티다.


이천수는 심하은이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젊었을 때 멋진 몸과 건강한 자아를 찾았으면 하는 마음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