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사벽 슈트핏 뽐내며 중년 섹시미 폭발한 '마이네임' 남배우

인사이트넷플릭스 '마이 네임'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박희순이 '마이 네임'으로 전 세계 팬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 분)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작품은 지난 15일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 이후 약 이틀 만에 전 세계 넷플릭스 인기 TV 프로그램 순위 4위에 오르며 화제의 중심에 서 있다.


박희순은 극 중 국내 최대 마약 조직 동천파의 보스 최무진 역으로 빈틈없는 열연을 펼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마이 네임'


박희순은 누아르 장르에 걸맞은 화려한 액션 연기로 보는 맛을 더했다. 그뿐만 아니라 박희순은 총과 칼 등 도구를 활용한 고난도 장면까지 완벽히 선보이며 호평을 받았다.


특히나 박희순의 슈트 핏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는 독보적인 피지컬로 재킷, 넥타이와 같이 슈트의 정석을 고루 갖춘 의상을 찰떡같이 소화해냈다.


또한 박희순은 단추를 풀어헤친 셔츠와 포마드 헤어스타일로 섹시함을 배가시키며 무진의 매력에 더욱 빠져들게 만들었다.


색다른 박희순의 모습을 본 국내외 팬들은 "중년 섹시가 바로 이거다", "수트가 박희순 빨 받았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박희순을 비롯해 한소희, 안보현 등이 출연하는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은 넷플릭스에서 만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마이 네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