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U 출신·소방공무원' 스펙만큼 훈훈한 친동생 공개한 육준서 (영상)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UDT 출신 화가 육준서가 SSU 출신에 현재 소방공무원에 합격한 훈훈한 남동생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육준서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육준서는 새로운 작업실을 공개했고, 이후 이곳에 친남동생이 방문했다.


활짝 웃으며 등장한 육준서 남동생은 "전역한 지 4개월 됐다. SSU를 전역했다"라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육준서와 닮은듯 묘하게 다른 두 사람의 모습은 시청자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육준서 동생 또한 훈훈한 외모를 뽐내 여심을 사로잡았다.


육준서가 동생에게 "민간인의 삶은 어떠냐"고 묻자, 동생은 "좀 더 누렸어야 했는데 또 다시 공무원이다"라며 웃었다.


현재 육준서의 동생은 전역한 지 4개월밖에 되지 않았지만 벌써 소방공무원에 합격해 훈련을 받고 있다. 육준서는 "동생이 소방관 시험에 합격했다. 구조대다"라고 설명해 눈길을 모았다.


뒤이어 육준서는 친동생과 함께 자존심을 건 강철체력 대결을 펼쳤다. 두 사람은 2리터짜리 생수를 가득 넣은 가방을 메고 산을 전력 질주로 올라가는가 하면 엄청난 스피드의 철봉 운동을 해 시청자를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네이버 TV '전지적 참견 시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