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뱅 MC 신고식 무대서 '청춘 로코물' 같은 비주얼합 보여준 장원영X성훈 (영상)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그룹 아이즈원 출신 장원영과 그룹 엔하이픈 성훈이 뮤직뱅크 MC 첫날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8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37대 MC를 맡은 장원영과 성훈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장원영과 성훈은 방탄소년단의 '버터(Butter)' 무대를 꾸미며 MC 신고식을 치렀다.


노란색 상의로 상큼한 분위기를 맞춘 두 사람은 수준급의 댄스와 노래로 팬들에게 인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장원영은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은행장(뮤직뱅크 MC) 근무 첫 날이다"라며 "이렇게 스페셜 무대도 하고 이 자리에 서 있으니까 드디어 실감이 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성훈은 "저도 티를 안 내고 있는데 정말 심장이 빨리 뛰고 있다"며 "37대 은행장이 돼서 정말 대견하고 영광스럽다"고 전했다.


장원영은 "은행장으로서 매주 달달한 금요일을 선물해드리겠다"며 당찬 포부를 전했으며 성훈 역시 "뮤직뱅크 37대 은행장으로서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두 사람의 신고식을 본 누리꾼들은 "비주얼합 대박이다", "너무 잘 어울린다", "매주 챙겨봐야겠다" 등의 댓글을 남기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뮤직뱅크에는 AB6IX, ATEEZ, CRAVITY, ITZY, 골든차일드, 노라조, 엔플라잉 (N.Flying), 조유리, 키 (KEY) 등이 출연했다.


네이버 TV '뮤직뱅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