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X지수 나오는 로맨스 드라마 '설강화', 12월 첫방 확정

인사이트JTBC '설강화:snowdrop'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초호화 캐스팅으로 제작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던 JTBC 새 드라마 '설강화:snowdrop'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5일 JTBC '설강화:snowdrop'(설강화) 측은 남녀 주인공인 정해인과 지수의 설레는 순간을 담은 첫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설강화'는 오는 12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티저 포스터에는 낭만적인 '오픈 하우스' 파티에서 함께 로맨틱한 춤을 추고 있는 주인공 수호(정해인 분)와 영로(지수 분)의 모습이 담겨있다.


포스터 속 몽환적인 파티 공간에서 서로를 바라보며 미소 짓고 있는 두 사람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집중됐다.


인사이트Instagram 'holyhaein'


'인생의 맨 처음 찬란했던 사랑이 피어나다'라는 카피 문구도 나오는 데 이는 '첫사랑'을 하고 있는 수호와 영로의 마음을 대변하는 것처럼 보인다.


'설강화'는 1987년 서울을 배경으로 어느 날 갑자기 여자대학교 기숙사에 피투성이로 뛰어든 명문대생 수호와 서슬 퍼런 감시와 위기 속에서도 그를 감추고 치료해 준 여대생 영로의 시대를 거스른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해당 작품은 JTBC 'SKY 캐슬'을 성공시켰던 유현미 작가와 조현탁 감독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정해인과 지수뿐만 아니라 유인나, 장승조, 윤세아, 김혜윤, 정유진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이 대거 출연한다.


인사이트Instagram 'sooyaaa__'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