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살아남으면 1억"...'오징어게임'급 월클 긴장감 선사하는 역대급 마피아게임 열린다

인사이트YouTube '꽈뚜룹'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인기 유튜버 꽈뚜룹이 공개한 오리지널 웹예능 '공범'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최근 공개된 유튜브 오리지널 웹예능 '공범'은 참가자 공개만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공범'은 우리에게 익숙한 마피아 게임을 스릴러 서바이벌 장르로 재구성한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132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 꽈뚜룹과 DIA TV가 함께 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YouTube '꽈뚜룹'


게임 규칙은 매우 간단하다.


시민과 공범(마피아)으로 나눠진 10명의 참가자들이 최대 7일간 한 장소에서 함께 생활하며 공범은 매일 밤 시민 한 명을 지목해 탈락시킨다. 


둘째 날부터는 투표를 통해 공범이라 의심되는 인물을 추방할 수 있다.


공범과 시민 중 어느 한 팀의 승리가 결정되면 게임은 종료되며 최후의 승자에게는 실제 상금 1억 원을 지급한다.


인사이트CJ ENM 다이아 티비


참가자로는 유튜버 논리왕전기, 야전삽짱재, 곽토리, 릴펄, 조나단, 츄정, 방송인 오현민, 김수환 탐정, 래퍼 김농밀, 오메가 사피엔 등이 출연한다.


친숙한 유튜버부터 래퍼, 현역 탐정까지 예측할 수 없는 개성있는 참가자들로 구성돼 방송 전부터 기대를 모았다.


인사이트YouTube '꽈뚜룹'


'다이아마켓'에서는 '공범' 공개 기념으로 최종 생존자를 예측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맥북에어 3대, 닌텐도스위치 5대, 스타벅스 e카드 교환권 50개 등 경품이 걸려 있어 시청자에게도 '공범'에 참여하는 재미를 선사한다. (☞ 바로가기)


인사이트YouTube '꽈뚜룹'


‘공범’은 최근 은퇴 선언으로 큰 충격을 준 꽈뚜룹이 마지막으로 제작한 컨텐츠라는 사실에 화제가 되고있다.


꽈뚜룹은 '공범' 이후로 휴식기를 가진 뒤 꽈뚜룹이라는 캐릭터에서 벗어나 본인의 본명인 '장지수'라는 이름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상금 1억 원을 걸고 치열한 두뇌싸움이 오고갈 '공범'이 팬들에게 어떤 쾌감을 선사할지 기대를 모은다. 


YouTube '꽈뚜룹'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