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깐부' 타령하며 CS 뺏어 먹는 롤 정글러들 때문에 짜증나 미치겠습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콘텐츠 '오징어 게임'이 연일 화제다.


넷플릭스는 물론 어디를 가더라도 오징어 게임에 관한 이야기가 들리며 뜨거운 인기를 누리고 있다.


하지만 이로 인해 예상치 못한 피해가 발생하는 곳이 있었으니 그곳은 바로 소환사의 협곡이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오징어 게임에 심취한 정글러들 때문에 피해를 입은 누리꾼들의 후기가 속출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YouTube '호진'


이들의 공통적인 주장은 바로 정글러들이 '깐부'를 언급하며 라인을 먹는다는 것이었다.


깐부랑 오징어 게임에서 이정재와 짝꿍 게임을 하던 할아버지가 언급한 것으로 '내 것, 네 것 구분 없이 함께 놀이를 즐기는 친구'를 뜻한다.


이에 영감을 받은 정글러들이 "우린 깐부잖아"라고 발언하며 미니언을 함께 먹고 있는 것이다.


나아가 이들은 "자네가... 나를 속이고 몰래 칼날 부리 빼먹은 건 괜찮고..?"라고 오징어 게임의 대사를 인용해 블루를 합법적으로 빼앗아 먹는다고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1 Faker


이들에게 피해를 입은 한 누리꾼은 "오징어 게임 때문에 정글러들 기강 해이해졌다"라고 분통을 터트렸다.


그러면서도 "나 빼고 모두 해당 발언에 웃음을 터트려 뭐라 할 수도 없고 짜증 난다"라는 후기를 전했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넷플릭스가 정식 서비스되는 모든 국가에서 1위를 차지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아직까지도 뜨거운 인기를 누리고 있는 오징어 게임은 넷플릭스 역사상 최고의 흥행작이 될 것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