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첫 여행서 통유리 화장실 예약해 싸우다 폭풍키스한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X안보현

'유미의 세포들' 구웅(안보현 분)과 김유미(김고은 분)이 격정 키스를 나눴다.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유미의 세포들' 구웅(안보현 분)과 김유미(김고은 분)이 첫 여행에서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


지난 2일 방송된 tvN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에서는 구웅과 김유미가 첫 커플 여행을 떠난 가운데 통유리 욕실로 다투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김유미는 구웅에게 호텔 예약을 부탁받았다. 하지만 오션뷰의 더블베드룸은 통유리 욕실이 있는 곳 밖에 남은 방이 없었고 김유미는 할 수 없이 그 방을 예약했다.


하지만 구웅은 이 사실을 모르고 "거기에 엽기방이 있다. 그 방은 누가 쓰는 지 모르겠다. 변태들이 쓰나"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김유미는 구웅에게 그 말을 듣고 서둘러 방을 바꾸려 했지만 남은 방이 없었다. 결국 김유미는 몰랐다고 잡아뗐다.


김유미는 "니가 오션뷰 더블베드룸 예약하라고 했잖아. 그래서 한 거야. 방이 그거밖에 없었다고. 통유리 욕실이 좋아서가 아니라고"라고 항변했다.


이에 구웅은 미소를 보였다. 하지만 김유미는 "너 왜 웃냐"라며 "나는 솔직히 네가 우리집에 와서 밤새 설사만 했을 때도 안 웃었다"라고 말했다.


그때 구웅의 세포 마을에 삐짐대왕이 등장했다. 표정이 굳어진 구웅은 "그럼 어떡할까? 그냥 집에 갈까? 호텔 취소하고 집에 가도 돼. 가려면 지금 가야지"라고 말했다. 김유미도 "나는 상관없어. 네가 운전 힘들까봐 그러지"라고 했고, 결국 두 사람은 집으로 돌아가기로 결정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하지만 짐을 빼러 온 두 사람은 마음이 흔들리기 시작했고, 구웅은 "호텔 취소 안 했다. 너한테 물어보려고 했다. 아까워서 못했다. 돈이 아니라 지금 이 순간이 아깝다"라고 고백했다.


구웅의 말에 마음이 조금 풀린 김유미는 "네 맘대로 해라. 네 카드잖아"라고 퉁명스럽게 이야기했다.


구웅은 "호텔 취소하지 말자. 나도 통유리 욕실 좋다"라고 말했고, 결국 두 사람은 통유리 욕실 방에서 키스를 나누며 여행을 이어가게 됐다.


방으로 들어온 구웅과 김유미는 현관 입구부터 진한 키스를 나누기 시작하더니 오션뷰를 보며 뜨거운 하룻밤을 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네이버 TV '유미의 세포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