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년 만에 부활한 '사랑과 전쟁', 10월 14일 공개된다

인사이트KBS2 '사랑과 전쟁'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사랑과 전쟁'이 새단장을 하고 찾아온다.


'사랑과 전쟁'의 새로운 시즌 'NEW 사랑과 전쟁'이 오는 10월 14일 오전 9시 카카오TV를 통해 첫 공개된다.


'사랑과 전쟁'은 KBS에서 지난 1999년부터 2009년까지 방송된 드라마로, 지난 2011년 시즌2로 부활해 2014년 종영됐다. 방영 당시 시청률 20% 안팎을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새롭게 단장해 돌아오는 'NEW 사랑과 전쟁'에는 시즌1, 2의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사랑과 전쟁'


MBN '보이스 트롯'의 우승자 박세욱을 비롯한 새로운 얼굴들도 대거 참여한다.


첫회에서는 최영완, 김덕현, 운기호, 장가현, 이재욱 등 '사랑과 전쟁'의 대표 배우들이 모두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시즌1부터 당시 사회 분위기를 반영한 트렌디한 소재, 예측 불가한 스토리 전개 등으로 관심을 모았던 만큼, 새로 돌아온 'NEW 사랑과 전쟁'도 주택 문제, 가상화폐, 학교 폭력 등 2021년의 화두가 되고 있는 다양한 이슈들을 현실감 있게 다룰 예정이다.


제작을 총괄하고 있는 두레아트플랜 손남목 대표는 "그동안 기다려주신 시청자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완성도 높은 웰메이드 드라마를 제작해, 20대부터 90대까지 세대를 초월한 공감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매회 스타들의 카메오도 예정되어 있으니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NEW 사랑과 전쟁'은 매회 20분, 총 24부로 제작되며, 오는 10월 14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전 9시와 오후 12시에 카카오TV를 통해 새로운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인사이트카카오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