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혼하고 싶다며 '딸' 존재 숨기고 새 여친과 '결혼' 준비하는 오빠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썰바이벌'에 독박 육아를 하라며 결혼을 막는 친 오빠 사연이 그려졌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썰바이벌'에는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출연한 가운데 '독박 육아'가 레전 썰로 선정됐다.


'독박 육아'는 자신의 딸을 키우라며 결혼을 막는 친 오빠에 대한 이야기였다.


사연을 전해온 20대 여성 A씨는 자신을 엄마라고 부르는 조카와 살고 있었다. 이는 오빠가 혼전임신으로 결혼을 했지만 곧 이혼을 해 벌어진 일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그런데 오빠는 A씨의 연애는 막으면서 자신은 딸이 있다는 것을 숨긴 채 여자친구를 사귀고 있었다.


오빠는 A씨의 데이트를 방해하기 위해 옷들과 신발을 물에 담가놓고 카드를 모두 잘라버렸다. 그러면서 "나는 그 남자 마음에 안 드니까 만나지 말라"며 계속해서 A씨의 데이트를 방해했다.


그러던 어느날 A씨는 조카와 함께 손을 잡고 길을 가던 중 친오빠가 여차친구와 손을 잡고 걸어오는 모습을 목격했다.


오빠는 A씨와 자기 아들을 보고는 여자친구에게 "인사해 내 동생이랑 조카"라고 소개하기까지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이후 A씨가 오빠에게 "애 없는 척 여자를 만나고 다닌거냐"고 다그치자 친오빠는 "나는 새 장가 가야지"라며 "애가 널 엄마라고 부르잖아. 너는 네 딸(조카)이나 키워. 그게 네 팔자야"라고 막말했다.


사연을 들은 서동주와 MC들은 황당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박나래를 제외한 다른 사람들은 "조카를 외면하지 못할 것 같다", "내가 조카를 키울 것 같다"고 말했다.


결국 이 사연은 만장일치로 '레전 썰'에 올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고백부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청춘기록'


네이버 TV '썰바이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