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롤린' 애교 댄스에 "기분 풀리네"라며 광대 승천한 김종국 (영상)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가수 김종국이 '롤린' 춤을 추는 송지효의 귀여움에 푹 빠져 버렸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체육관 관장으로 분한 김종국이 나오는 '꾹관장과 국가대표 레이스'가 펼쳐졌다.


이날 김종국은 운동 전 몸도 풀 겸 멤버들에게 최근 진행된 온라인 팬미팅 때 보여줬던 춤을 춰보라고 지시했다.


전소민과 양세찬의 커플 댄스를 본 김종국은 이후 송지효에게 브레이브걸스 '롤린' 안무를 주문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버퍼링이 걸려 잠깐 머뭇거리던 송지효는 이내 어설프지만 귀엽게 춤을 선보이기 시작했다.


송지효가 새침한 표정으로 포인트 안무들을 정확히 해내자 김종국은 흐뭇하게 쳐다봤다.


그리고 하이라이트 부분인 '가오리 춤'까지 송지효가 완벽히 커버하자 김종국은 함박웃음을 지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이를 본 유재석은 두 사람의 러브라인을 떠올리며 "(김종국) 관장님이 귀여워 죽네, 죽어"라고 알렸고, 김종국은 부끄러워 어쩔 줄을 몰라 했다.


이에 송지효는 "보고 싶어서 시켰구나"라며 앙코를 무대를 선보여 김종국의 마음에 더 큰 불을 지폈다.


김종국은 "몸이 풀리는 건 모르겠는데 기분은 풀리네"라고 좋아했고, 하하는 "썸이 있네"라며 둘의 애정 전선을 응원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 관련 영상은 1분 29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런닝맨'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