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자원입대' 로이킴, 벌크업으로 더 늠름해진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roykimmusic'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해병대에 입대한 가수 로이킴의 근황이 공개됐다.


19일 로이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행운을 빕니다"라는 말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로이킴은 하얀색 셔츠를 입고 마스크를 쓴 채 늠름한 모습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몸을 키운 듯 어깨가 넓어진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얼굴의 절반이 가려졌지만 살이 쏙 빠진 얼굴과 한층 단단해진 피지컬은 여성 팬들을 설레게 하기 충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roykimmusic'


로이킴은 지난해 6월 15일 경상북도 포항에 위치한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입소했다. 이후 7주간의 신병교육을 받은 뒤 군복무를 시작했다.


로이킴은 오는 12월 전역 예정이며, 팬들은 로이킴의 근황 사진에 반색했다.


한편 로이킴은 입대 전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 일원으로 지목돼 대중의 많은 질타를 받았다.


하지만 경찰 조사 결과 로이킴은 논란이 된 단톡방이 아닌 다른 단톡방에 속해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해병대에 조용히 입대한 로이킴은 교육훈련단에서 훈련을 수료하며 우수 해병들에게 주어지는 충성상을 수상하는 등 모범적인 군 생활을 이어갔다.


인사이트해병대 공식 블로그 '날아라 마린보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