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엘, 무면허 운전 및 경찰관 폭행으로 체포

인사이트Instagram 'glchdnoel'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인 래퍼 노엘이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1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노엘은 전날 오후 10시 30분께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서 벤츠를 몰다가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냈다.


당시 노엘은 무면허 상태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은 노엘의 음주를 의심하고 음주 측정과 신원 확인을 요구했지만 노엘은 불응하며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인디고뮤직


경찰은 현장에서 노엘을 음주 측정 불응 혐의 등으로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은 간단한 조사를 마친 후 노엘을 집으로 돌려보냈다.


노엘과 접촉 사고가 난 차주는 다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해에도 노엘은 음주운전과 '운전자 바꿔치기' 등의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바 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