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좋아한다는 짝남 민호 고백에 충격받은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유미의 세포들' 김유미(김고은 분)가 우기(최민호 분)의 뜻밖의 고백을 듣고 충격받았다.


지난 18일 tvN에서 방송된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에서는 우기가 김유미에게 충격적인 고백을 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우기와 꽃축제 행사장에서 만나기로 한 김유미는 오랜만의 데이트에 한껏 들떴다. 세포들 역시 몇 년 만의 데이트를 성사시키기 위해 분주해졌다.


그렇게 데이트를 하게 된 두 사람. 하지만 김유미는 자신에게 호감이 있다고 생각했던 우기의 예상치 못한 고백에 '얼음'이 돼 버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우기가 김유미에게 "선배는 좋아하는 스타일 있냐"고 묻자 김유미는 설레하며 "왜 묻냐"고 했다. 이에 우기는 "그냥 갑자기 궁금하다"며 "항상 선배가 궁금했다"고 했다.


이어 우기는 "혹시 비공개 남친이 있다든지, 혹시 있으시냐"라고 재차 물었다.


김유미는 짝사랑하던 우기의 연애 질문에 내심 기뻐했으나 돌아온 우기의 질문에 울상을 짓게 됐다.


김유미는 남자친구가 없다고 하자 우기는 "다행이다"라며 "혹시 소개팅하실 생각 있냐"고 물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티빙 '유미의 세포들'


김유미는 우기가 자신을 좋아한다고 생각했는데 소개팅 제안을 하자 실망한 표정을 지었다.


핑크빛 기대감이 산산이 부서진 김유미는 더 놀라운 충격에 빠지게 됐다. 김유미가 "좋아하는 사람은 있구나? 혹시 루비야?"라고 묻자 우기가 "아니에요. 여자는 아니에요"라며 자신의 성 정체성을 공개했다.


김유미가 당혹스러운 표정을 짓자 우기는 "비밀이에요, 선배"라고 말했다.


김유미가 "물론이지. 걱정하지 마. 근데 이런 얘기 나한테 해도 돼?"라고 하자 우기는 "그냥 선배는 비밀 지켜줄 것 같아서요. 그런 믿음이 가더라고요. 선배한테는"이라며 미소 지었다.


네이버 TV '유미의 세포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