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주 "요리는 여자의 숙명...친정서 가르쳐야 욕 안 먹어" (영상)

인사이트MBN '속풀이쇼 동치미'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배우 전원주가 요리는 여자에게 피할 수 없는 숙명이라고 주장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명절 음식을 두고 시어머니와 의견 차이를 보이는 배우 이시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시은은 완성된 명절 음식을 사 오다가 시어머니에게 잔소리를 들었다.


시어머니는 명절 음식만큼은 손수 만들어 진수성찬을 차리기를 바랐지만, 이시은은 요즘엔 다 간편하게 한다고 반박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속풀이쇼 동치미'


스튜디오에서 VCR을 통해 해당 영상을 보던 패널들은 명절 음식에 대해 '제대로 차려야 한다'와 '간소하게 준비해야 한다'로 의견이 나뉘었다.


그러던 중 전원주는 시어머니의 편을 들며 "딸을 낳아서 출가시켰으면 욕 안 먹는 딸을 만들어야 돼"라고 의견을 전하기 시작했다.


그는 이어 "요리는 여자의 숙명이에요. 가르쳐야 돼요"라고 말했다.


전원주는 "요리를 잘 가르쳐서 보내면 '어머니한테 교육 잘 받았구나'라고 (시댁에서) 사랑을 많이 받아"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속풀이쇼 동치미'


그러면서 전원주는 며느리가 2명 있는데 요리를 제대로 배워오지 않았다고 한탄했다.


전원주는 "난 짠 거, 매운 거 안 먹어요. 근데 얘들이 시뻘겋게 버무려 오고"라며 "'너도 어른의 식성을 알아본 뒤 음식을 만들어라'라고 조언했어요"라고 밝혔다.


끝까지 그는 "이것이 여자의 도리고요. 나는 얼굴이 번지르르한 거 좋아하지 않아요. 요리 잘 하는 여자가 중요해"라고 외치며 이야기를 마무리했다.


인사이트MBN '속풀이쇼 동치미'


※ 관련 영상은 2분 15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속풀이쇼 동치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