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모델이자 아버지"...끝까지 자신 포기 않는 김계란에 고마워 눈물 쏟은 공혁준 (영상)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스트리머 공혁준이 눈물을 흘리며 김계란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지난 18일 피지컬갤러리는 "130kg가 된 공혁준. 그들의 진심"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김계란과 공혁준은 서로를 마주 보고 그간 숨겨뒀던 진심을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의 화두는 다시 원상태로 돌아와버린 공혁준의 몸무게였다.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이에 대해 김계란은 "너무 친해져서 어려움이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공혁준은 "당시 살을 뺄 이유를 느끼지 못했다"라고 했다.


이어진 서로에게 쓴 편지를 읽어주는 시간에서 공혁준은 "멘토이자 롤모델이자 아버지 같으신 분이셨다"라며 감사를 전했다.


이후 감정이 올라왔는지 공혁준은 눈물을 흘려 김계란을 당황시키기도 했다.


한편 김계란은 공혁준과 함께 101일간의 헬스 성장기를 다시 한번 보여줄 계획이다.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YouTube '피지컬갤러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