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 우석·상미 '손하트 인생네컷' 질투났는지 재결합 후 바로 찍으러간 '체인지데이즈' 홍주 (영상)

인사이트카카오TV '체인지 데이즈'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힐링 커플로 재탄생한 '체인지 데이즈' 이홍주, 강우석이 달달한 '손하트 인생네컷'을 찍었다.


14일 카카오TV '체인지 데이즈' 측은 공식 채널을 통해 '인생네컷과 함께 새롭게 찾아온 설렘'이라는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에는 여러 이유로 마찰을 겪었지만 돈독한 사이로 거듭난 이홍주, 강우석 커플의 인터뷰 내용이 담겼다.


이홍주는 "내가 이때까지 상처만 줬고, 익숙함에 속아서 우석 오빠의 배려와 사랑을 잊었다는 걸 깨달았다"라고 고백했다.


강우석은 "싸우더라도 서로에 대해서 솔직하게 표현하고 부딪힐 용기가 생기지 않았나 싶다. '강우석은 이홍주다' 그 점은 여전히 변하지 않았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카카오TV '체인지 데이즈'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다른 이성과 데이트를 하며 서로에 대한 소중함을 깨닫고 재결합해 새로운 설렘을 찾아가고 있는 두 사람.


이들은 여느 연인처럼 꿀 떨어지는 커플 사진도 찍으며 즐거운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이홍주는 "하트도 했다"라며 해맑게 웃었지만, 강우석이 하트 포즈를 하지 않았다는 말에 굳어버리고 말았다.


이어 이홍주는 "우리 하트 했다. 무슨 소리냐. 우리 이렇게 하고 오빠는 이렇게 하지 않았냐"라며 포즈를 똑같이 따라했다.


확인 결과 이홍주의 말이 맞았다. 비록 완전한 하트를 만들지는 않았지만 저마다의 색깔로 하트를 표현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카카오TV '체인지 데이즈'


이홍주는 자기와 보낸 시간을 잘 기억하지 못하는 강우석에게 섭섭했는지(?) "하트 안 한걸로 하겠다"라고 말하며 삐쳐 웃음을 불러일으켰다.


영상을 본 누리꾼은 강우석이 과거 이상미와 '인생네컷' 사진을 찍다가 하트 포즈를 취했던 장면을 소환하기 바빴다.


당시 이홍주는 이상미에게 "둘이 근데 잘 어울리더라"라고 뼈있는 발언을 날리며 불쾌한 심경을 간접적으로 드러낸 바 있다.


누리꾼은 이홍주가 강우석, 이상미의 다정다감한 투샷을 잊지 못하고 방송 촬영을 마친 뒤 커플 사진을 찍으러 간 게 아니냐는 우스갯소리를 내놓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카카오TV '체인지 데이즈'


YouTube '카카오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