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아야 잘하고 있어"...러블리즈 미주, 본명 부르며 응원해준 유재석에 울컥하며 눈물 (영상)

인사이트tvN '식스센스2'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러블리즈 이미주가 유재석에게 따뜻한 응원을 받고 눈물을 보였다.


지난 3일 방송된 tvN '식스센스2'에서는 아트 테라피 전문가를 찾은 출연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들은 전문가의 지시에 따라 '잘하고 있어', '네 마음대로 해', '사랑해' 등 평소 각 멤버들이 듣고 싶은 말을 크게 외쳐주는 시간을 가졌다.


그러던 중 유재석은 이미주에게 "승아야, 넌 잘 하고 있어"라고 개명 후 이름을 부르며 큰 목소리로 응원했다.


인사이트캡션을 입력해 주세요.


인사이트tvN '식스센스2'


유재석은 계속해서 "승아야, 넌 잘 하고 있다. 승아야, 넌 정말 잘 하고 있다"라며 이미주가 힘을 낼 수 있도록 도와줬다.


21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걸그룹 러블리즈로 데뷔한 이미주는 한창 꿈을 꿀 나이에 남들에게 꿈을 주는 직업을 가지고 앞만 보고 힘껏 달려왔고, 현재는 예능인으로 자리를 잡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항상 밝은 모습을 보여온 이미주지만 새로운 길을 걸을 때면 분명 외로울 때도 있었을 것이기에 유재석의 위로가 더욱 크게 다가왔다. 


유재석이 엄지를 치켜세우면서 "승아야, 넌 진짜 잘 하고 있어"라고 이름을 불러주며 위로하자 이미주는 짙은 위안을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식스센스2'


결국 이미주는 감동의 눈물까지 보여 보는 이들의 심금을 울렸다.


누리꾼은 "보는데 난 왜 울어", "진짜 울컥했음", "진짜 눈물 난다"라며 유재석의 따뜻한 위로와 이에 눈물을 흘린 이미주의 모습에 감명을 표했다.


이후에도 위로를 받은 로꼬와 전소민, 또 위로를 전해주던 오나라까지 눈물을 보이며 '식스센스2'는 시청자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인사이트tvN '식스센스2'


※ 관련 영상은 1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식스센스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