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덕, 학교 환영식 깜짝 방문한 '최애' 최유정에 설렘 폭발 (영상)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양궁 국가대표 선수 김제덕이 '최애' 최유정을 만나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28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김제덕이 등교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제덕은 반이 바뀐 후 처음으로 등교했고 이후 환영식이 열렸다.


환영식에는 김제덕을 위한 깜짝 손님이 준비됐다. 바로 그룹 위키미키의 최유정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김제덕은 최유정을 7년 동안 좋아할 정도로 그동안 공공연히 최애 아이돌로 꼽은 바 있다.


서울에서 예천까지 먼 길을 달려온 최유정은 꽃다발, 선물 등을 소중히 않고 김제덕을 위해 몰래 숨어있었다.


갑자기 나타난 자신의 아이돌에 김제덕은 잠시 굳었다가 이내 "어어?"하고 놀랐다.


최유정은 "망고 좋아하신다고 해서 망고 가져왔다"라며 망고로 만든 꽃다발을 건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어 최유정은 "만나서 반갑고 영광"이라면서 김제덕 트레이드마크인 "파이팅!" 응원을 남긴 채 사라졌다.


그러나 김제덕은 행사에 집중하지 못하며 최유정만 떠올려 웃음을 자아냈다.


환영식이 끝나고 그는 "그때 심박수 쟀으면 엄청 났을거다. 300까지 갔을 거"라며 떨렸던 마음을 전하며 짧은 시간의 만남이 아쉬워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하지만 최유정은 김제덕이 연습하는 양궁장에도 깜짝 등장해 "아까 너무 잠깐 봬서 드릴 것도 있는데 못 드려서 다시 왔다"라며 선물을 전달했다.


선물은 직접 그린 그림이었고 최유정은 "좋은 꿈만 꿨으면 좋겠다는 의미로 그렸다. 제덕 선수님 좋은 꿈만 꿨으면 좋겠다는 의미로 가져왔다"고 설명했다.


보답으로 김제덕은 최유정에게 올림픽에서 자신이 사용했던 활을 잡게 해주고, 쏘는 법을 알려주며 좋은 시간을 보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네이버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