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잡이에 젓가락질 잘하는 남자'...이상형 때문에 생긴 '열애설' 해명한 우주소녀 루다

인사이트V라이브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우주소녀 루다가 그동안 온라인에 끊임없이 언급돼 온 열애설에 입을 열었다.


지난 18일 루다는 'V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했다.


이날 한 팬은 그에게 "젓가락 잡는 법 좀 알려달라"라고 요청했다.


앞서 우주소녀 루다는 자신의 이상형으로 '젓가락질을 잘하는 남자'와 '왼손잡이'를 꼽은 바 있다. 이로 인해 그는 한 남자 아이돌 멤버와 열애설이 돌았다.


인사이트V라이브


루다는 "(전에는) 내가 젓가락질을 못했다. 나중에 어른이 되면 안 좋게 볼 수도 있지 않느냐. 어른들이 안 좋게 볼 수도 있겠다 싶어 고쳤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젓가락질을 고치는 건 그렇게 어렵지 않더라. 그래서 젓가락질을 고치지 않은 사람들은 노력하지 않는 거로 생각했다. 옛날, 어렸을 때의 생각이다. 그때는 어른들이 젓가락질을 잘하는 게 멋있어 보였고 이상형을 젓가락질 잘하는 사람이라고 했다가 굉장한 오해를 불러일으켰다"라고 해명했다.


루다는 "'왼손 젓가락질' 이란 말은 하지도 않았다"라고 강조하며 묵은 체증이 싹 내려가는 기분이다. 이 얘기를 너무 하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그러면서 "왼손잡이가 특이해서 좋다고 한 거다. 에디슨도 왼손잡이일 거다. 어렸을 때 왼손잡이가 똑똑하고 비상하다는 말이 있었다. 그래서 그냥 한 말이었다"라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어 "(팬미팅 중) 이상형 중 특이한 거 없냐 해서 머리 쥐어짜다 그냥 한 말이다. 지금은 왼손잡이가 뭔 의미냐. 특별한 이야기 하려다 큰 오해를 샀다. 살다 보니 별의별 일이 다 있다. 모든 연예인은 루머가 있다"라고 말을 끝마쳤다.


한 팬이 "6년간 어떻게 참았냐"라고 묻자 루다는 "어떻게 사람이 하고 싶은 말만 하고 사냐는 마음이었다. 팬들이 내 마음을 알아주길 바랐다"라고 말해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