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나혼산'에 몰카 당한 뒤 울음 꾹 참는 게 보이는 기안84 표정

'나 혼자 산다'에서 몰래카메라를 당한 뒤 울음을 꾹 참는 기안84의 표정이 안타까움을 불렀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나 혼자 산다'에서 몰래카메라를 당한 웹툰 작가 기안84의 울컥한 표정이 시청자를 안타깝게 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몰래카메라를 당하는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의 빈축을 사고 있다.


해당 방송에서 기안84는 한껏 기대하며 파티를 준비했지만 전현무를 제외한 멤버들은 코로나를 이유로 아무도 등장하지 않았다.


방송 이후 시청자들은 기안84를 대놓고 농락한 '나 혼자 산다'에 거센 비판을 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특히 방송 도중 잡힌 기안84의 표정은 보는 이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자료화면으로 과거 무지개 회원들과 정모를 하는 모습이 나가자 스튜디오의 기안84는 묘한 표정으로 화면을 바라봤다.


고개를 숙인 채 입술을 꽉 다문 기안84의 모습은 누가 봐도 울음을 간신히 참는 것처럼 보였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기안84의 모습에 자막으로는 '울컥', '좋았는데', '씁쓸'이라는 단어가 적혔다.


기대와 달리 상처받은 듯한 기안84의 모습에 시청자는 "내가 다 마음이 아프다", "저건 진짜 울음 참을 때 나오는 표정" 등 안타까워하는 반응을 보였다.


방송 이후 누리꾼은 너 나 할 것 없이 '나 혼자 산다'에 지나친 콘셉트와 이해할 수 없는 의도를 꼬집으며 비판하고 있지만 제작진 측은 해당 클립 영상만 조용히 지웠을 뿐 별다른 입장을 내놓고 있지 않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