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임영웅, 폭염 속 열악한 아동주거환경 개선 위해 후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트로트 황제 임영웅이 또다시 기부 플랫폼 '선한트롯' 가왕전에서 가왕의 자리를 지켰다. 이로써 임영웅은 지난해 11월부터 이번 7월까지, 9회 연속 1위를 차지한 셈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기부 플랫폼 '선한트롯'을 통해 가왕에게 주어지는 상금 200만원 전액을 임영웅의 이름으로 전달 받았다고 밝혔다. 


본 후원금은 아버지의 가출, 어머니의 조현병 증세로 두 언니와 함께 외조모의 보호를 받고 있는 지은이(가명)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지원될 계획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영균 경기북부지역본부장은 "가수 임영웅 팬들의 열성적인 응원의 힘으로 '선한트롯'을 통해 총 1,880만원의 누적 기부금이 전달됐다"면서 "앞으로도 스타를 좋아하는 팬들의 마음이 지역사회의 소외된 아동에게 선한 영향력으로 다가오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유튜브를 통해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는 가수 임영웅은 최근 총 15개의 유튜브 영상이 모두 1,000만 뷰를 돌파하는 엄청난 대기록을 세우며 트로트 가수로서 절정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