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 메뉴 못 외워 하루 만에 '파리바게뜨' 알바 잘렸던 '이달소' 츄 (영상)

인사이트YouTube '오떼르 Hauteur the day'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이달의 소녀 츄가 아르바이트를 잘린 경험을 털어놨다.


지난 28일 유튜브 채널 '오떼르'에는 이달의 소녀 츄와 희진이 카페 '역조공 카페 준비' 미션을 받고 카페 아르바이트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팬들을 위해 '역조공'을 해준다는 뜻에 좋아하며 "(역조공) 해보고 싶었는데 잘됐다"라고 입을 모아 기뻐했다.


하지만 희진은 "한 번도 아르바이트를 해 본 적이 없다"며 두려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오떼르 Hauteur the day'


그러자 츄는 "난 빵집 아르바이트도 했었고, 샌드위치 아르바이트도 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하지만 두 곳 모두 잘렸다고 털어놨다.


츄는 "샌드위치집 아르바이트를 했을 땐 하루에 쿠키를 10개씩 구어 먹어서 잘렸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츄가 아르바이트를 했던 빵집 이름은 '파리바게뜨'로 알려진다. 최근 나온 신상 메뉴를 보면 '쌀아있는 튀김 도넛', '왼손으로 비빈 삼각 불고기' 등 특이한 메뉴명이 눈길을 끈다.


이 때문일까. 츄가 해당 빵집에서 단 하루 만에 잘린 이유는 다름 아닌 빵 이름을 못 외워서라고 알려져 폭소를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오떼르 Hauteur the day'


한편 유튜브 채널 '오떼르'를 통해 공개되고 있는 '미션컴플희츄'는 츄와 희진이 함께 다양한 체험을 해보는 웹예능이다.


다음 방송에서는 커피를 내리는 법부터 디저트를 만드는 법까지 전수 받은 츄와 희진이 팬들을 위한 본격적인 '역조공'에 나선 모습이 그려진다.


방송은 유튜브 채널 '오떼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MBC '예능연구소'


YouTube '오떼르 Hauteur the day'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