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살찌면 쪘다고, 다이어트하면 성형했다고 지적한다"

인사이트Instagram 'soooo_you'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씨스타 출신 소유가 다이어트 지적을 일삼는 프로 불편러들에게 일침을 날렸다.


지난 21일 소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그는 갸름해진 얼굴을 드러내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앞서 소유는 인생 최고 몸무게 62.4kg을 기록하더니 경도 비만을 알리며 다이어트에 돌입하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소유는 "살 빠지면 소유는 매력 없다고 한다. 또 성형했다고 뭐라고 한다"며 외모, 몸매에 대해 품평하는 사람들을 지적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oooo_you'


소유는 팬들에게 질문을 받으며 답하는 시간도 가졌다.


그는 '버블이 하고 싶다'는 팬들의 목소리에 "버블이 뭐냐"고 되물으며 궁금해했다.


또 팬들과 얘기하던 소유는 '문명특급'에 출연해달라는 부탁을 받고 "꼭 나가고 싶은 프로그램이다"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인사이트Instagram 'soooo_you'


인사이트YouTube '소유기 SOYOUGI'


이어 소유는 "최준과 썸을 해보고 싶다"고 전하며 들뜬 마음을 숨기지 못한 채 설레했다.


웃음을 짓던 그는 일부 악성 댓글에 "오늘 짜증 나게 하는 사람이 많다"라는 말을 남기며 방송을 종료했다.


한편 소유는 씨스타가 해체된 후 솔로로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며 드라마 OST 여왕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soooo_you'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