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 뜨더니 재재 '문명특급'까지 접수한 매드몬스터에 엇갈린 누리꾼 반응

인사이트Youtube '문명특급 - MMTG'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월클돌' 매드몬스터가 '문명특급'에 출연한다는 소식에 누리꾼의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지난 21일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 - MMTG' 커뮤니티에는 매드몬스터가 게스트로 출연한다는 공지 게시물이 올라왔다.


'문명특급' 측은 "월클돌 매드몬스터에 대적할 신예 재드몬스터 등장! 셋이서 한 치의 양보 없는 댄스 배틀이 붙었다는데?"라고 전했다.


함께 공개된 영상에는 매드몬스터 못지않게 갸름한 턱선을 보유한 재재가 넘사벽 춤선을 뽐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Youtube '문명특급 - MMTG'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매드몬스터 역시 힙한 스타일의 의상을 입고 수준급의 안무를 선보여 본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오늘(5일) 매드몬스터와 재재가 한바탕 춤 배틀을 벌일 가운데 모든 누리꾼이 반가운 반응을 보인 건 아니었다.


일부 누리꾼은 "매드몬스터가 거기 왜 나오냐", "콘셉트 지겹다. 뇌절이다", "이번주 문명특급은 안 볼 거다" 등 부정적인 댓글을 남겼다.


또 몇몇 이들은 아이돌들이 설 기회를 빼앗는 거라며 좋지 않은 시선을 보냈다.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반면 다른 누리꾼은 "재미있기만 한데 왜 그러냐", "아이돌도 예능, 드라마 나오는데 뭐가 문제냐"라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한편 매드몬스터는 유튜브 채널 '빵송국'의 세계관에서 기획된 2인조 남성 듀오로 개그맨 곽범, 이창호가 각각 탄과 제이호라는 부 캐릭터로 활동하고 있다.


이들은 카메라 필터를 활용해 '꽃미모'를 유지 중이며 매력적인 노래와 안무로 팬들의 인기를 한몸에 받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