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시' 수영이 셀카 올리자마자 남친 정경호가 달려가 남긴 댓글

인사이트수영 인스타그램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배우 정경호가 사랑꾼 면모를 여과 없이 드러냈다.


지난 19일 소녀시대 수영은 자신의 SNS에 셀카 사진을 올렸다.


사진과 함께 "나처럼 필터 고르고 고르곤졸라 지쳐 결국 기카로 찍는 사람"이라는 글도 덧붙였다.


사진이 올라오자마자 수영의 남자친구 정경호는 바로 댓글을 달았다.


인사이트수영 인스타그램


그는 "필터 괜찮은 거 하나 아는데 알려줄까?"라고 물으며 귀여운 이모티콘도 덧붙였다.


해당 댓글 하단에는 소녀시대 유리가 "놉"이라며 단호한 답글을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무려 9년째 공개 연애 중인 정경호와 수영. 정경호는 이따금 수영의 SNS에 스윗한 댓글을 남겨 사랑꾼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연애 세포를 작극하는 두 사람의 SNS 꽁냥꽁냥에 누리꾼들은 부러움과 응원의 시선을 보내고 있다. 


인사이트Twitter 'A_forever0805'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