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브, HBO 시리즈 대규모 공급... 오는 22일부터 주요 인기작품 대거 공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웨이브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웨이브가 국내 인기 콘텐츠는 물론, 해외 메이저 스튜디오들의 인기작품들을 잇따라 확보하면서 명실상부 최강의 콘텐츠 라인업을 갖춰가고 있다.


웨이브는 HBO와 대규모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웨이브는 이번 계약을 통해 웨이브는 HBO의 드라마, 다큐 등 주요 콘텐츠를 1년간 제공하게 된다. 웨이브는 HBO와의 파트너십을 활용, 콘텐츠 경쟁력 우위를 확보할 계획이다.


웨이브는 지난 2019년 출범 직후 NBCU, CBS, MGM 등 해외 메이저 스튜디오의 인기 드라마들을 독점 제공해 왔다.


해외 대작 드라마들이 서비스되면서 국내 방송 콘텐츠를 주로 시청하던 웨이브 유료 이용자들도 점차 해외시리즈를 즐기는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웨이브가 추가로 손잡은 HBO는 다수의 인기시리즈를 탄생시키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프리미엄 채널이다. 국내에서도 방송채널 및 스트리밍 서비스에 소개된 주요 작품들이 큰 인기를 끌면서 팬층이 두텁다.


사상 최고 히트작이 된 판타지물 '왕좌의 게임' 시리즈를 비롯해 영화 정보 사이트 IMDB에서 평점 9.4점으로 TV시리즈 3위에 올라 있는 '밴드 오브 브라더스', 핵폭발 사태를 재구성한 시리즈 '체르노빌' 등 주요 작품들이 7월 말부터 웨이브에 순차적으로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웨이브는 이번 계약을 통해 HBO 주요작품 독점제공권도 확보했다.


'왓치맨', 니콜 키드먼과 휴 그랜트 주연의 '언두잉', HBO의 최근 스티븐 킹 원작 스릴러 '아웃사이더' 등 최신 시리즈를 비롯, 미국 현지에서 곧 방영 예정인 '유포리아' 새 시즌도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일본 드라마 '미스 셜록', 대만 드라마 '통령소녀(THE TEENAGE PSYCHIC)', '계지유랑기(ADVENTURE OF THE RING)' 등 HBO아시아의 오리지널 작품 또한 순차 오픈 된다.


김홍기 웨이브 콘텐츠그룹장은 "현재 단독 제공 중인 해외 메이저 스튜디오 드라마 1,000여편에 더해 HBO 주요작품들도 단독 제공 라인업에 대거 추가할 예정"이라면서 "추가되는 명작 드라마들이 웨이브 이용자들에게 좋은 선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