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의생2' 아역 배우들 너무 잘 놀아줘 미래 '딸 바보' 예약한 유연석


인사이트Instagram 'yoo_yeonseok'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유연석이 아이들에 대한 애정을 표현하며 스윗한 면모를 보여줬다.


19일 배우 유연석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슬의뚜 아기천사들'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연석이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에서 함께 연기한 아역들과 찍은 기념사진이 담겨있다.


유연석은 카메라를 향해 아이들과 같이 브이를 하며 스윗한 건치 미소를 지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oo_yeonseok'


무릎을 굽힌 채 쪼그려 앉은 유연석은 아이들과 눈높이를 맞추며 높은 배려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유연석이 아역 배우 바다를 앉고 흔드는 듯한 모습이 공개돼 누리꾼들은 "(그가) 딸바보가 될 거 같다"고 예측했다.


유연석과 아역들의 케미는 '슬의생' 메이킹 영상에도 볼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oo_yeonseok'


한 메이킹 영상에서 유연석은 아역 배우에게 촬영 장면을 차근차근 설명했다. 그는 아이의 시선에 맞춰 제스처를 크게 하며 세세하게 자신이 할 행동을 보여줬다.


앞서 그는 '슬의생 시즌 2' 제작발표회에서도 "내가 진짜 아이들을 좋아하는구나 느꼈다"고 밝히며 남다른 아이들 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한편 유연석은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 2'에서 소아외과 조교수 안정원으로 열연 중이며 극 중 장겨울(신현빈 분)과의 달달한 로맨스를 보여주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