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장민호, 코로나19 확진···TOP6 멤버 전원 자가격리

인사이트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미스터트롯' 가수 장민호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7일 '미스터트롯' TOP6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장민호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장민호는 현재 자체 자가격리 중이며, 건강상 특이사항은 없다.


소속사는 "장민호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인해 모든 공식 일정을 취소하고 방역당국 지침에 따를 것"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또한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던 직원, 현장 스태프들도 모두 검사를 진행해 필요한 조치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다른 TOP6 멤버인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희재 역시 자가격리를 유지하고 있다. 이들은 앞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앞서 장민호는 전 수영선수 박태환과 함께 TV조선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했다.


그러나 지난 15일 박태환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TOP6 멤버 모두 검사를 받았다.


장민호는 코로나19 속성 검사에서 음성을 받았지만 정밀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