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구제역 "유정호, 호텔서 하룻밤 잔 여성에게 '1억' 입금···아내와도 이혼 소송 중"

인사이트유정호 / YouYube '유정호tv'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지인 등에게 수십억원을 빌리고 갚지 않은 의혹을 받는 유정호씨가 아내와 이혼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또 호텔에서 하룻밤을 보낸 여성에게 1억원이 넘는 돈을 보낸 의혹도 받고 있다.


지난 18일 유씨의 친구이기도 한 유튜버 구제역은 카카오톡 등 자료를 입수해 유씨가 아내와 1년 전부터 이혼을 진행해왔고, 다음 달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제역에 따르면 유씨는 주식과 도박에 손을 댄 지난해 7월부터 아내 배재은씨와 이혼소송을 밟아왔다. 자세한 사유는 알려지지 않았으나, 유씨는 친한 지인에게도 배씨와 이혼하겠다며 서류를 보여주는 등 험한 말을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YouYube '구제역'


구제역은 "둘의 이혼소송은 다음 달 마무리된다. 다음 달이 되면 둘은 법적인 남남이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유씨는 또 외도를 저지른 의혹도 받고 있다. 구제역은 유씨 명의의 계좌 이체 내역과 메신저 내역 등을 입수해 유씨가 하룻밤을 보낸 여성에게 1억원이 넘는 돈을 이체했다고 밝혔다.


메신저 내역을 보면 유씨는 여성에게 "연하도 누나 조아해요?", "전 빠릿빠릿한 건 다 좋아서, 직설적인 게 좋아요"라며 접근한다. 함께 묵을 곳에 술을 사 간다거나, 욕조가 있으면 뜨거운 물을 받아달라고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유씨와 신원미상의 여성이 나눈 카카오톡 내용 / YouYube '구제역'


하룻밤을 보낸 이후 유정호의 계좌에서는 1억원이 넘는 돈이 여성에게 인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구제역은 "성인 남녀 둘이 모텔 방에서 건전하게 술만 마셨을 수도 있다"며 "그런데 과연 유정호가 왜 신원미상의 여성에게 돈을 보내줬을까. 아무리 돈이 많아도 하룻밤 같이 보낸 여성에게 1억원이 넘는 돈을 보내주는 건 굉장히 의심스러운 정황"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돈을 받은 여성과 하룻밤을 같이 보낸 여성이 동명이인이 아니라는 건 이미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메신저 내역까지 확인된 게 이거 하나뿐이지, 신원미상의 여성에게 돈을 보낸 건 이외에도 10건이 더 있다"고 했다.


인사이트유씨의 계좌 이체 내역 / YouYube '구제역'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